수면에 좋은 음악 오히려 불면증 키운다. 검증된 극복법은? ­

>

수면, 수면! 몇 번을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 것이 바로 잠을 자는 행위, 수면입니다.수면은 뇌와 심장을 쉬게 하고 피로를 해소해 세포의 신진대사를 돕는 등, 우리 몸에 매우 중요한 기능을 수행합니다. 그런 삶에 있어 중요한 수면에 잘 들고, 또 끝까지 깨지 않고 잘 자기 위해 음악을 하나의 방편으로 찾으시는 분들이 계십니다.​그런데 음악이 오히려 불면증을 키운다면 믿으시겠습니까?

>

우리가 음악을 들을 때, 뇌가 음악을 정보로 처리하게 된다면 음악은 오히려 수면을 방해하는 요소로 전락해 버립니다.또한 잔잔한 클래식 음악을 틀어 놓고 잠을 청해도, 만약 그 클래식 음악이 몇 년 전 나의 알람 벨 소리였다면 어떨까요? 기상에 대한 과거의 기억이 강하게 떠올라, 분명 도통 잠에 들지 못할 겁니다.이처럼 아무리 좋은 음악과 수면에 좋다고 추천되는 음악도, 본인이 효용감을 느끼지 못하면 말짱 도루묵입니다. 아무리 좋은 선율도 상황에 따라서는, 혼잡스러운 TV소리 못지않은 수면 방해요소로 작용합니다.

>

일반적으로 수면 전에 음악을 틀어 놓는 건, 마음을 편히 만들기 위한 까닭입니다. 하지만 음악마다 또 사람에 따라 음악을 통해 수면에서 느끼는 효용이란 다 다를 수밖에 없습니다.실제로도 상당히 적은 표본에 매우 간단한 설문을 통해 음악과 수면과의 관계를 조사한 자료만 있을 뿐, 현재 수면과 음악에 대한 실증적 연구가 많이 부족한 상태입니다.

>

수면문제는 누구나 겪습니다. 성인의 10~50% 정도가 불면증을 경험하였으며, 우리나라 전체인구의 10%는 만성적불면증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자꾸만 잠이 안 와 이리저리 뒤척이다가 결국 다음 날 아침, 피곤한 상태로 수면에 대해 이런저런 고민을 하게 됩니다.​그래서 많은 분들이 수면에좋은음악, 수면에좋은차, 반신욕 등등 많은 민간요법 범주에 기대기도 합니다. 이는 수면에 대한 정보가 부족해 수면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처를 안 했기 때문일 수 있지만, 수면제가 가진 부작용을 너무나 잘 알고 계시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

수면제는 내성의 발생과 그에 따른 의존성이 생길 수 있고, 엉뚱한 다음 날 오전까지 약효가 남아 주의력을 떨어뜨려 사고 발생 위험을 높입니다. 수면제를 복용한 다음 날 운전하게 되면, 교통사고 위험이 최고 2.3배나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도 보고되었습니다.

>

그렇다면 수면에 잘들기 위해 어떤 선택을 해야 가장 현명할까요?수면제를 처방받자니, 효과는 알겠는데 각종 부작용과 의존성 등 수면제 중독이 두렵습니다. 그렇다고 수면에좋은음악, 음식, 차 등등은 검증되지 않은 민간요법의 범주는, 미심쩍고 실제로도 효과를 보지 못합니다.​그렇다고 또, 두 손 놓고 볼 수만은 없는 수면 문제.명확히 또 상대적으로 안전히, 수면에 도움을 줄 방안이 필요합니다

>

다행히도 언제나 그렇듯 문제에는, 좋은 방안이 있습니다. 바로, 감태에서 추출한 성분이 수면의 질을 높이는 데 도움을 줍니다. 감태추출물은 잠자리에서 잠이 드는 시간을 줄이고, 잠의 질을 높여 좋은 잠을 만듭니다.

>

감태추출물은 흥분성 신경 전달을 억제하는 작용을 하도록 해, 자연스럽게 수면이 유도합니다. 이러한 수면에 대한 감태추출물의 효과는 정부출연 연구기관 과학기술 성과 가운데, 10가지 대표기술 중 하나로 2015년 선정되기도 하였습니다.​감태에서 나온 플로로타닌 성분은 처음부터 국민 수면건강 개선을 위해, 다양한 식물 추출물 중 수면에 가장 높은 효과를 보여 선별 및 연구되었습니다. 2009년부터 세포실험에서 동물실험, 인체적용시험까지 모두 끝마쳐, 감태추출물은 2015년에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건강기능식품 기능성원료 개별인증을 취득했습니다.

>

감태추출물을 실험용 쥐에게 투여해 그 효과를 확인한 동물실험의 경우, 입면시간과 수면시간이 증가하는 것이 나타났고, 이러한 수면에 대한 감태추출물의 효과는 뉴스 보도 등 다수의 매체에서 소개되었습니다.

>

특히, 감태추출물을 하루 500mg씩 복용한 수면장애 집단에서 복용 일주일 후 깨어 있는 시간 비율이 6%가 감소한 인체적용시험도, 방송 보도를 통해 소개되었습니다.수면에 좋은 음악이나 차 등이 받지 못한 과학적 검증을, 감태추출물은 국제 학술지 Psychopharmacology에 연구결과가 게재되는 등 명확히 검증받은 상태입니다.

>

그리고 가장 걱정하시는 부작용 문제에 있어, 감태추출물은 미역과 같은 해조류인 감태에서 추출한 성분으로 위험성에 비교적 자유롭습니다.감태추출물은 식품의약품안전처 기능성원료 개별인증을 취득하여, 정제 등의 제조방법 및 표준화에 관해서도 충분히 안전성을 입증받은 상태입니다. 따라 일반 수면제는 의사의 처방이 반드시 요구되는 등 엄격히 관리되지만, 감태추출물 성분은 일반적인 구매가 가능합니다.​특히, 감태추출물은 섭취 기간이 길어져도 같은 효과를 내기 위해, 더 많은 섭취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내성이 발생하지 않아, 일정량이 항상 일정한 효능을 보입니다.

>

다만 여기서 이 같은 감태추출물 성분(플로로타닌) 확인 시 주의할 점은, 식품의약품안전처 공인 인증마크의 존재 여부입니다. 위 그림과 같은 건강기능식품 마크가 존재해야, 수면에 효과를 보여 등록된 공인된 성분이 해당 제품에 함유됐다고 할 수 있습니다.건강보조식품이나, 건강식품, 기타가공품과는 엄연히 다른 별도 인증이며, 정확한 품질관리 등 표준화가 된 제품임을 뜻합니다. 안전하고 건강한 숙면을 위해서는 검증받은 형태의 제품을 섭취하기를 권장합니다. 또한 감태추출물의 지표성분인 디엑콜이 30mg 이상 함유되었는지 확인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

정리하자면, 수면에 좋은 음악은 빠른 음악보다는 배경음악처럼 깔리는 가사 없이 잔잔히 흐르는 클래식 음악 등입니다.다만, 본인이 음악을 어떻게 느끼느냐에 따라 수면에 좋은 음악이 오히려 잠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음악에 지나치게 신경을 쓴다든가 하는 행동은 잠에 좋지 않습니다. 결국 음악이 수면에 미치는 영향이 긍정적인가에 대한, 실증적인 연구 결과는 상당히 부족한 상태입니다.그래서 따뜻한 차를 마셔라, 반신욕을 해라 등 민간요법 범주가 아닌 과학적으로 검증된 잠잘자는법인 감태추출물을 소개하였습니다.​수면에 좋은 음악이 오히려 불면증을 키울 수 있는 까닭에 관해 설명하고,감태추출물이라는 검증된 대안을 제시해 드렸습니다.​아상 수면에 좋은 음악 포스팅이었습니다 모쪼록, 본인에게 적합한 방법으로 숙면(좋은 잠)에 편히 들길 기원합니다. 🙂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