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CLA 45 AMG 맵핑_A45 와는 또다른 매력을 가진 CLA 45 AMG의 잠재력을 깨워주는 맵핑작업 ­

>

이번에 소개할 맵핑 작업 차량은 벤츠 CLA 45 AMG 입니다.​​

>

>

CLA 45 AMG는 A 45 AMG와 형제 차량으로 A 45가 해치백인 것과 달리 쿠페 형태의 4도어 세단 차량입니다.​아무래도 해치백인 A 시리즈보다는 좀 더 날렵한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죠.​​

>

프레임리스 도어가 적용되어 도어를 열었을때 스포티한 감성이 돋보이기도 합니다.​​

>

실내 인테리어는 A 45 AMG와 거의 유사한데요.​​

>

>

A 45 AMG와 마찬가지로 페리 모델에는 초기형에 적용되지 않았던 드라이브 모드를 지원하고 있습니다.​드라이브 모드가 적용됨으로서 맵핑을 할때 각 드라이브 모드별로 최적화된 드라이브 토크 패턴을 적용해 줌으로서 주행상황에 따라 적합한 드라이브 모드를 선택해서 보다 더 최적화된 주행이 가능하도록 맵핑을 했습니다.​​

>

초기형의 경우 최고출력이 360마력이었지만, 페리 모델의 경우 최고출력이 381마력으로 좀 더 상승되었고, 변속기의 기어비도 변경되어 좀 더 기민한 가속감을 발휘하게 되었지만, 전체적으로 고속에서 기어비가 커지면서 맵핑 후 최고속 주행에서는 초기형보다 조금 손해인 부분이 있습니다.​가령 초기형의 경우 최고속 영역에서도 7단 기어중 6단으로 주행을 하게 되지만, 페리 모델의 경우는 최고속 영역에서 6단 기어비가 일찍 끝나서 7단이 들어가기 때문에 최종적으로 감속비가 작아지기 때문에 초기형보다 조금 불리해지는 거죠.​맵핑전에는 최고속도 제한이 걸리기 때문에 이런 차이가 느껴지지 않지만, 맵핑후에는 최고속 리밋이 해제되는 것은 물론이고 훨씬 더 높은 영역까지 속도를 낼 수 있는 파워를 발휘하기 때문에 이런 차이가 느껴지게 됩니다​하지만, 중고속영역에서는 기어비가 커짐으로서 좀 더 기민하고 힘있는 견인력과 가속감을 발휘하기 때문에 일장일단이 있는거 같네요.​출고상태의 출력이 초기형보다 좀 더 높아지긴 했지만, 엔진의 포텐셜 자체는 차이가 없기 때문에 맵핑으로 상승되는 출력은 420마력 선으로 초기형과 별 차이는 없습니다.​보다 더 높은 출력을 내는 것도 가능은 하지만, 변속기의 내구성이 크게 떨어지고 터보차저와 촉매에도 무리가 가기 때문에 풀로드 출력은 420마력이 가장 안정적이라고 판단되며, 실제 처음 맵을 개발할때 로드 테스트를 하면서 피드백 로그를 분석했을때도 이 이상 출력을 더 올리는 것은 출력 에버리지 측면에서 이득이 크지 않으면서 부하만 크게 증가하기 때문에 풀로드 출력은 420마력으로 셋팅하되, 출력이 발휘되는 구간을 폭넓게 구성하고, 파트로드 드라이브 토크를 최적화해서 악셀위상과 엔진로드에 따라 최적의 출력이 발휘되게 함으로서 실용구간부터 풀로드에 이르기까지 출력의 발생이 선형적이고 풍부하게 발휘되도록 했습니다.​또한, 변속기와의 매칭을 상승시키기 위해 입출력 드라이브 토크를 최적화하면서 매칭시키고, 악셀위상에 따른 엔진 출력 발생과 변속기의 아웃풋 토크의 밸런스를 최적화하여 주행상황에 따라 최적의 변속감과 악셀워크를 발휘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또한, 착화환경을 최적화하여 엔진의 응답성을 상승시키고 조종성을 향상시켜 운전하기 더 편하고 기민한 조종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